지정헌혈 시 참고사항

2021. 5. 3. 15:05 | 댓글 8

지난주 수요일에 모친이 심장판막 교체 수술을 받았습니다. 수술을 위해 입원하는 날 병원에서 3~4명의 지정헌혈을 요청했습니다. 코로나로 인해 혈액 수급에 큰 어려움을 겪고 있기 때문에 수술을 받기 위해서는 지정헌혈이 필요하다고 하네요. 다행히 주변 분들이 도와주셔서 수술을 무사히 마칠 수 있었습니다.

지정헌혈

지정헌혈이란 "대상을 미리 지정해 놓고 하는 헌혈. 헌혈을 하는 사람이 헌혈을 하기 전에 수혈자를 지정하거나 환자가 수혈을 받기 전에 헌혈자를 지정하는 경우를 모두 포함"합니다.

지정헌혈을 해도 일반 헌혈과 동일하게 헌혈증서 및 기념품을 받을 수 있습니다.

지정헌혈 하셔도 일반 헌혈과 동일하게 증서 및 기념품을 받을 수 있습니다. 
물론 헌혈 횟수에 포함되어 은장, 금장 받는 횟수에 추가 됩니다.
일반헌혈을 전혈, 혈소판 중 원하는 헌혈을 하여 어느 병원, 누구에게 수혈받는지 모르는 것이고 지정헌혈은 병원, 수혈자, 혈액제제(전혈, 혈소판)을 정하여 헌혈 하는 것으로 지정된 수혈자가 수혈 받는 것입니다.
둘의 차이는 수혈병원 및 수혈자를 지정하느나 안하느냐의 차이 입니다.
출처: 네이버 지식인

우리나라는 세계 최저 수준의 출산율 때문에 빠르게 고령화 사회로 접어들어 헌혈할 수 있는 인구가 줄어들면서 혈액이 부족한 상황에서 설상가상으로 팬데믹으로 인해 헌혈이 크게 줄어들어 혈액 수급에 큰 어려움을 겪고 있다고 합니다.

이 때문인지 SNS 등에 지정헌혈을 부탁하는 요청이 자주 올라오고 있다고 하네요. 

지정헌혈 시 참고사항

응급 수술이 필요한 경우나 많은 피가 필요한 상황에서는 지정헌혈자를 구하기가 쉽지 않을 것이라 생각됩니다. 지정헌혈과 관련하여 나름대로 느낀 점을 정리해보면...

  1. 시간이 촉박할 수 있습니다. 수술 날짜가 여유롭더라도 특정 헌혈 유형(예: 혈소판 페레시스)은 유효기간이 있고, 혈액의집에서 병원으로 혈액이 이송되는 시간이 필요하기 때문에 촉박하게 지정헌혈을 해야 하는 경우가 있습니다. 
  2. 주말에는 예약이 필수입니다. 미리 예약을 해야 주말에 지정헌혈이 가능할 것입니다.
  3. 수술 종류에 따라 특정 요구사항이 있을 수 있습니다. 그런 요구사항을 잘 전달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4. 헌혈을 하고 싶어도 헌혈 요건이 안 되는 경우가 있습니다. 예를 들어, 혈압이 낮거나 헤모글로빈 수치가 낮거나 혹은 약을 복용하고 있는 경우 등... 여러 가지 변수가 있을 수 있습니다. 가능하면 1~2명 정도 여유롭게 지정헌혈자를 구하면 안심할 수 있습니다.
  5. 지정헌혈 시에 수술 날짜에 맞추어 제때 혈액이 도착할 수 있는지 물어보도록 합니다. 병원 근처 혈액의집에서 헌혈을 할 경우 2일 전에, 조금 멀면 3일 전 정도의 기간이 필요할 수 있습니다. (헌혈을 하기 전에 미리 전화로 문의...)
  6. 지정헌혈 후에 헌혈증을 촬영하여 병원으로 보내달라는 요청을 받을 수 있습니다. 또는, 헌혈증 증서 번호를 묻는 경우도 있습니다. 헌혈증 증서 번호로 지정헌혈이 제대로 되었는지 병원에서 확인이 가능하다고 합니다.

헌혈 시 지정헌혈 의뢰서를 작성하고, 헌혈 후에 헌혈증서 번호를 받아서 병원에 알려주면 병원에서 확인이 가능하다고 합니다.

지정헌혈 의뢰서.

그리고 환자의 4촌 이내 직계가족은 수혈부작용 위험이 높아 헌혈이 불가능하다고 하네요. 저는 병원으로부터 지정헌혈 시 심장 수술에 사용되기 때문에 꼭! '백혈구를 제거'해 달라고 혈액의집에 알려주라는 요청을 받았습니다. 이러한 특정 요구사항이 있다면 잘 정리하여 전달해주는 것이 중요하리라 생각합니다.

지정헌혈자를 구하는 데 어려움을 겪는 경우 Play 스토어에서 수혈이 필요한 사람과 헌혈이 가능한 사람을 연결해주는 '지정헌혈' 앱을 설치하여 서로 도움을 주고받을 수 있습니다.

지정헌혈 의뢰서

참고

avada.tistory.com/2225

 

척추측만증 - 라운드숄더 운동

체형 불균형 때문에 몇 년 전부터 정기적으로 추나요법을 받아왔지만 작년부터 역병 때문에 집에서 스트레칭 위주로 몸을 풀어주고 있습니다. 그러다 보니 자주 근육이 뭉쳐서 상태가 안 좋아

avada.tistory.com

avada.tistory.com/2192

 

작두콩차 1년 3개월 섭취 - 비염에 효과가 있을까?

2019년 겨울에 비염 진단을 받고 비염에 좋다는 작두콩차를 먹기 시작했습니다. 매일 거의 1L 이상 마신 것 같습니다. 작두콩차가 과연 비염에 효과가 있을까요? 아마 개인에 따라 다르겠지만 저

avada.tistory.com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네이버 밴드에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
  1. thumbnail
    열매맺는나무

    지난주에 어머님께서 심장판막 수술을 받으셨다니, 어머니도 아드님도 많이 힘드셨겠습니다.
    그런 와중에서도 이렇게 정보를 공유하시고....
    모쪼록 빨리 쾌차하시기 바랍니다.

  2. thumbnail
    쓰윔

    정보 잘 보고 갑니다.
    수술 잘 되셨기를 기원합니다.

  3. thumbnail
    空空(공공)

    요즘음 혈액이 많이 부족하다 들었습니다
    지정헌혈 알아 두어야겠네요

  4. thumbnail
    짐농

    덕분에 4촌 이내 직계가족은 수혈부작용 위험이 높다는 것을 알게 됐습니다.
    나이가 들수록 병원 신세를 지게 될 것 같은데, 경험 공유해주셔서 감사합니다.

    • thumbnail
      홈페이지 제작, 워드프레스, 웹호스팅 정보를 제공하는 블로그 Avada
      2021.05.05 12:35 신고

      코로나가 끝나면 혈액 수급 상황이 조금 나아지겠지만 우리나라의 출산율이 워낙 낮고 고령화가 빠르게 진행됨에 따라 혈액 수급 상황이 앞으로도 좋지 않을 수 있을 것 같습니다. 지금은 코로나 때문에 환자측에서 헌혈을 해줄 사람을 직접 구해야 하는 상황입니다.

      갑자기 수술할 일이 생기면 주변 사람들에게 지정헌혈을 부탁해야 하지만 어떤 블로그 글을 보니 급하게 지정헌혈이 필요하여 주변사람들에게 요청했지만 대부분 사람들이 이런 저런 핑계를 대면서 헌혈에 응해주지 않는다고 하네요. 아마 그런 경우가 많은 것 같습니다.

      급하게 지정헌혈이 필요한 경우 지정헌혈 앱을 활용하여 서로 헌혈을 하는 방식으로 하면 도움이 될 것입니다.